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2 months ago

아프거나 월급 못 받으면 저축은행 대출 상환유예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저축은행 대출자 중 일시적으로 유동성이 부족해지거나 연체 위험이 있는 경우 대출 상환을 유예해 주기로 했다. 금융감독원과 저축은행중앙회는 이런 내용의 가계대출 프리워크아웃 활성화를 위한 가이드라인 을 제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실직 또는 최근 3개월 이내 월급을 받지 못했거나 ▲ 자연재해로 인해 일시적으로 소득 감소 ▲ 질병·사고로 소득이 줄거나 치료비 부담이 커진 경우 ▲ 입영이나 장기 해외 체류 ▲ 부동산 가격 하락으로 인한 담보력 급감 ▲ 타 금융회사의 신용관리대상으로 등재 ▲ 연체 발생 우려가 있어 저축은행으로부터 사전에 안내를 받은 대출자가 대상이다. 이들은 원리금 상환유예 또는 사전채무조정을 통한 만기연장, 상환방법 변경(일시상환→분할상환) 등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상환 유예 기간은 저축은행업권의 특성과 대출자 상황에 맞춰 조정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연체 기간이 90일 미만인 주택담보대출 차주는 연체 후 최대 6개월까지 경매신청 및 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아프거나

 | 

받으면

 | 

저축은행

 | 

상환유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