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9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2 months ago

돈벌이 조직범죄?… 100명 중 5명 무죄

유투버 양예원씨의 노출 사진 유출 사건과 관련해 조사를 받던 핵심 피의자 정모 실장은 경찰 수사와 함께 이미 사회적으로 유죄로 낙인이 찍혔다는 분석도 있다.10일 사정당국에 따르면 경찰은 이번에 극단적 선택을 한 스튜디오 실장 정씨의 강압성 유무와 유포 관련자들에 대한 수사에 집중했다.경찰은 지난 5월 정모씨를 소환해 촬영 당시 성추행이 있었는지, 강압적으로 촬영을 요구했는지 등을 집중 추궁했다. 또 사진이 유포된 사이트는 폐쇄했지만 다른 사이트에도 노출 사진과 동영상이 올라간 것으로 확인돼 유포자를 추적했다.경찰은 정씨가 6차 소환 조사를 앞두고 부담을 느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 과정에서 정씨가 사진 유포에 가담한 단서가 포착된 데다 5일 추가 피해자 2명이 등장해 정씨를 사진 유포 혐의로 고소했다며 비공개 촬영회 모집책 최모씨도 구속된 상황인 만큼 심적 부담을 느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씨는 헌법상 무죄추정의 원칙이 적용되는 피의자였지만 이미 범죄자로 낙인이 찍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돈벌이

 | 

조직범죄

 | 

100명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