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4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4 month ago

마녀의 사랑 핫한 마녀 열풍, 살인병기에 국밥을 만다고

올 여름 마녀 열풍이 뜨겁다. 영화 속 화려한 액션의 강렬한 마녀 캐릭터가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데 오는 7월 25일 첫 방송하는 MBN 새 수목드라마 마녀의 사랑 속 국밥 마는 마녀 3인방이 그 인기를 이어갈 전망이다. 이에 스릴러와 로코라는 상반된 장르와 함께 극과 극 매력의 마녀 캐릭터로 스크린에 이어 브라운관 점령을 예고하고 있다. 최근 마녀를 주인공으로 한 작품들이 대거 쏟아지고 있다. 지난 6월 27일 개봉한 영화 는 지금껏 본 적 없는 강렬한 액션과 배우들의 폭발적인 연기력,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특히 주인공 김다미(자윤 역)가 순수한 소녀의 모습 뒤에 감춰진 초능력 살인병기 마녀의 무자비한 파괴력으로 관객들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영화 속 잔혹한 마녀 캐릭터와는 정반대의 통통 튀는 마녀 캐릭터가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MBN 새 수목드라마 마녀의 사랑 (박찬율 연출/손은혜 극본/김종학프로덕션 제작)의 마녀 3인방 윤소희-김영옥-고수희가 그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살인병기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