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1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 months ago

스튜디오 드래곤, 제작비 확대로 인한 상승 여력 충분

아시아투데이 장일환 기자 = 삼성증권은 13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글로벌 OTT 시장은 성장의 초기단계로서 제작비 확대 측면 에서 중장기적 관점으로 상승여력이 존재한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10만원에서 14만원으로 상향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양승우 삼성증권 연구원은 “올해 두 번째 텐트폴 드라마인 미스터 션샤인의 1·2회의 시청률은 각각 8.9%와 9.7%로 역대 tvN 드라마 중 가장 높은 수준”이라며 “향후 추이를 지켜볼 필요가 있겠지만, 기대에 부합는 순조로운 출발”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 2분기 영업이익은 93억원으로 컨센서스(103억원)를 소폭 상회할 예상”이라며 텐트폴 작품의 부재로 해외 판매매출이 크지 않았지만 양호한 흥행 성적을 통해 콘텐츠 질적 측면의 성과를 보였다“고 분석했다. 양 연구원은 “과거 회당 3~5 억원 수준이었던 제작비가 최근 17억원까지 가파르게 상승고 있다”며 “현재 시가총액을 정당화는 회당 평 균제작비는 12억원으로 추정되는데,..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스튜디오

 | 

드래곤

 | 

제작비

 | 

확대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