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4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 months ago

동대문미래재단, 청계천 환경개선·동대문 상권활성화 앞장

동대문미래재단은 서울시설공단과 청계천을 아름답게 가꾸는 ‘청계아띠’ 공동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일대 환경개선활동을 펼친다고 13일 밝혔다. 동대문미래재단 환경개선활동은 무더위를 피해 청계천을 찾는 내외국 관광객들에게 쾌적한 쉼터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청계천 오간수교 주변을 지역 핫플레이스로 조성해 동대문 상권 활성화에 이바지하고자 마련됐다. 이를 위해 동대문미래재단은 큰 나무나 그늘이 없는 청계천 오간수교 밑 수상무대 주변에 폭이 8m에 달하는 그늘막을 세우고 대형 파라솔을 분수대 주변으로 비치했다. 뿐만 아니라 오는 하반기 두타면세점 및 두타몰 임직원들과 함께 청계천 오간수교와 전태일 다리 사이의 구간에 다양한 꽃과 화초로 조경 식재를 추가 조성할 예정이다. 또한 밤에도 활발한 상권특성을 고려해 청계천 부근 심야 조명을 개선하고, 기념촬영을 할 수 있도록 포토존도 마련할 계획이다. 동대문미래재단은 봉제산업 발전을 위해 봉제사업장 취약환경 개선 공모사업 접수를 오는 25일까지 받는다. 사업자등록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동대문미래재단

 | 

청계천

 | 

환경개선·동대문

 | 

상권활성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