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1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 months ago

FM영화음악 장소연 식구 서 지적장애인 역…조심스러웠다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장소연이 FM 영화음악 한예리입니다 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어제 오후(12일) MBC라디오 FM영화음악 한예리입니다 에는 배우 장소연이 출연해 영화 식구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았다. 영화 는 한 가족에게 들이닥친 불청객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장소연은 지적장애가 있는 엄마 애심 역할을 맡았다. 식구 개봉을 앞둔 장소연은 6세 수준의 지적장애인 역할이었기 때문에 처음에는 두렵고 무서웠다. 더군다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이야기라 더 부담이 됐던 건 사실 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어떤 사람들에게 이 영화를 추천하고 싶냐는 질문에는 가족이 있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봐야 할 영화 라고 덧붙였다. 인기리에 종영된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에 대해선 다시 이런 캐릭터를 만날 수 있을까 싶을 만큼 푹 빠졌다 나온 드라마 라며 만족감을 표했다. 현장 분위기가 어땠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안판석 감독님의 제작 환경은 항상 국내 최고다. 촬영장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FM영화음악

 | 

장소연

 | 

지적장애인

 | 

역…조심스러웠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