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1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 months ago

[fn★성적표] 몰아치는 외화 강풍, ‘마녀’ 3위로 韓 자존심 유지

극장가에 외화 강풍이 몰아치고 있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2일 하루동안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는 전국 1384개의 스크린에서 13만 5338명을 동원해 누적 관객수 332만 1918명을 기록했다. 뒤이어 11일 개봉한 스카이스크래퍼 는 같은 날 스크린 831개에서 7만 1383명을 불러모으며 누적 관객수 15만 1108명을 보였다. 현재 한국 영화 마녀 가 전국 스크린수 683개에서 일일 관객수 6만 1007명, 누적 관객수 208만 9583명을 기록해 3위를 수성했지만 앞서 앤트맨과 와스프 와 스카이스크래퍼 와 큰 격차를 보이고 있다. 앤트맨과 와스프 와 스카이스크래퍼 는 압도적인 스케일을 자랑하며 극장가를 점령, 한동안 흥행 강풍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앤트맨과 와스프 는 마블 스튜디오의 2018년 4번째 작품 답게 화려한 비주얼로 극장가를 사로잡았을 뿐만 아니라 상반기 천만 관객을 돌파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와 긴밀한 연관성을 갖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fn★성적표

 | 

몰아치는

 | 

3위로

 | 

자존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