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 months ago

“40대 여성 일주일에 한번 요실금 경험…대처는 샤워·생리대”

40대 이상 우리나라 여성들이 일주일에 한번꼴로 가벼운 수준의 요실금을 경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한킴벌리는 시장조사전문기업 마크로밀 엠브레인과 전국 40대 이상 여성 요실금 경험자 300명을 대상으로 최근 요실금 인식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렇게 조사됐다고 13일 밝혔다. 응답자 300명 중 225명은 주1회 요실금 경험이 있으며 자신의 증상을 가벼운 정도(77%)로 판단했다. 나머지는 일상 생활에 약간 불편한 정도(21.3%)라고 답했다. 요실금 증상은 ‘기침·재채기·웃음·운동’ 등이 90.3%(중복응답)로 가장 많았다. 복압 상승에 따라 소변이 새는 ‘복압성 요실금’이 흔한 셈이다. 그외에도 ‘소변을 오래 참을 때’(24%), ‘화장실에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13.3%), ‘특별한 상황이 아니라 수시로’(2.3%) 등도 있었다. 또 응답자의 절반(50.3%)은 ‘요실금 증상 악화’를 걱정하고 있으며 ‘요실금 증상으로 인한 냄새’(23%), 요실금 증상으로 인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40대

 | 

일주일에

 | 

요실금

 | 

경험…대처는

 | 

샤워·생리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