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6 days ago

수원시,·상습 체납자 압류한 동산 공매해 체납액 3800만 원 징수

수원/아시아투데이 김주홍 기자 = 수원시가 지방세 체납자의 집을 수색해 압류한 동산(動産)을 공매해 체납액 3800만 원을 징수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원시는 지난 11일 고양시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경기도가 연 합동 공매에 명품가방·귀금속 등 압류 동산 33점을 출품해 30점을 매각했다. 총 매각액은 3800만 원이다. 공매 낙찰된 압류 물품 매각대금은 체납세액으로 충당하고, 유찰된 물품은 재공매로 매각할 계획이다. 수원시는 지난 4월 한 달 동안 기습적으로 가택수색을 해 명품시계, 명품가방, 귀금속 등을 압류한 바 있다. 6월 말까지 체납액을 내지 않은 체납자들의 압류 동산을 감정평가를 거쳐 공개 매각한 것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액·상습 체납자들을 대상으로 강력한 징수 활동을 펼치겠다”면서 “체납자를 끝까지 추적해 반드시 체납액을 징수하겠다”고 밝혔다. 수원시는 올해 지방세·세외수입 체납액 징수 목표를 370억 원으로 설정한 바 있다. 세목별 체납액 징수목표는 지방세..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수원시

 | 

·상습

 | 

체납자

 | 

압류한

 | 

공매해

 | 

체납액

 | 

3800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