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9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 months ago

與 전대 후보 등록 D-7…‘눈치싸움 끝’ 내주 출마 러시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국대의원대회 후보 등록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내주 초 당권주자들의 출마 러시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8월25일 열릴 이번 전당대회에서 핵심 변수로 꼽히고 있는 7선 이해찬 의원의 장고가 길어지자 교통정리를 기다리던 다른 후보들은 더 이상 시간을 지체할 수 없어 슬슬 몸을 풀고 있는 상태다. 여기에다 ‘친문’ 전해철 의원도 불출마 쪽으로 마음이 기운 것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되면서 하마평만 무성했던 주자들이 본격적으로 등판할 것으로 보인다. 13일 민주당에 따르면, 일찌감치 지역을 돌며 당권을 준비해 온 김두관 의원은 오는 14일 일산 킨텍스에서 출판기념회를 통해 사실상 출마선언을 할 예정이다. 다만 김 의원 측은 “출판기념회와는 별도로 다음 주 초에 공식 출마선언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재인 정부 국정기획자문위원장을 지낸 김진표 의원은 15일쯤 출마선언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영선 의원은 17일을 고민 중이다. 박 의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눈치싸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