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9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6 days ago

7명 사상자 낸 70대 운전자, 만취 상태 음주운전

인도로 진입해 슈퍼마켓을 들이받아 9명 사상자를 낸 운전자가 당시 음주운전을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 12일 이 사고를 낸 김모씨(72)에게 음주측정을 한 결과 면허 취소 수준의 혈중 알코올 농도가 나왔다고 13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후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시간이 지난 뒤 음주측정을 했다. 더 정확한 측정을 위해 채취한 혈액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감정 의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씨는 오른쪽 다리에 의족을 착용하는 장애인인 것으로 확인됐다. 의족이 사고에 영향을 미쳤는지에 대해서도 수사가 진행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 조사 후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지난 12일 오후 5시39분께 광진구 자양동 이면도로에서는 김씨가 몰던 산타페 차량이 주차된 차량과 보행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사상자

 | 

70대

 | 

운전자

 | 

음주운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