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9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 months ago

아침발전소 태국 동굴 소년 집중조명 코치, 죄책감에 심리치료中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오늘 오전 방송된 MBC 아침발전소(진행 노홍철, 허일후, 임현주) 에서는 기적적인 생환으로 전 세계를 감동으로 이끈 태국 동굴 소년 구출작전의 뒷이야기를 공개하며 시청자의 관심을 끌었다. 지난달 23일, 축구 훈련 후 동굴 탐사 중 갑자기 내린 폭우로 고립되고 만 13명의 소년들. 이들의 실종 소식이 알려지자 전 세계에선 여러 전문가들이 아이들의 구출 작업에 함께했고, 덕분에 최장 4개월로 예상되었던 이들의 구조는 실종 17일 만에 코치가 마지막으로 구출되면서 전원 무사귀환이라는 감동으로 이어졌다. 이에 아침발전소 에서는 태국 치앙라이 한인회 관계자와의 인터뷰를 통해 생생한 현지 반응을 확인했다. 아이들의 구출 소식에 태국 현지는 이미 축제의 현장, 하지만, 감동의 주인공 중 한 명인 축구 코치는 아이들을 제대로 돌보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심리치료를 받고 있다는 것. 특히, 코치의 경우 태국인이 아닌 미얀마 출신 무국적자라는 신분 때문에 심적으로 압박을 받고 있을 것이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아침발전소

 | 

집중조명

 | 

죄책감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