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9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6 days ago

김경수 지사, 경남도청 농성 성동조선 노동자들 만났다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경남도청 정문 앞에서 단식·천막 농성하는 노동자들을 찾아 위로했다. 김 도지사는 13일 오전 11시경 문성현 경제사회발전노사정위원회 위원장과 함께 노동자들의 농성장을 찾았다. 도청 정문 앞에는 통영 성동조선해양 노동자와 민주노총일반노동조합 노동자들이 천막농성하고, 강기성 금속노조 성동조선지회장은 이날까지 8일째 단식농성하고 있다. 성동조선해양은 법정관리에 들어가 있으며, 회사는 대규모 인력 구조조정을 예고해 놓고 있다. 금속노조 성동조선지회는 이날까지 30일째 이곳에서 천막농성하고, 강 지회장은 지난 7월 5일부터 단식에 들어갔다. 또 민주노총(경남)일반노조는 경남도청은 최저임금 회피 꼼수 중단하라 며 이곳에서 열흘째 천막농성하고 있다. 김경수 도지사는 먼저 강기성 성동조선지회장을 만나 위로했다. 이 자리에는 민주노총 경남본부 류조환 본부장과 이성희 사무처장 등이 함께 했다. 김 도지사는 강기성 지회장의 건강 상태를 묻고 위로하기도 했다. 또 김 도지사는 경남도청 정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경수

 | 

경남도청

 | 

성동조선

 | 

노동자들

 | 

만났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