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1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 months ago

安측 청년팀장 김지은, 다른 성추행 토로…安 성폭행은 못들어

安 경선캠프 청년팀장… 김지은 고충 자주 들어줘 “운전비서 성추행 고충 토로...安 성폭행 내용은 듣지 못해”“성폭행 피해 주장 당일, 평소처럼 대화”“김씨에게 내가 억압하는 사람이었나” 섭섭함도 토로 ‘여비서 성폭행’ 혐의를 받는 안희정(53) 전 충남지사의 재판에서 피해자 김지은(33)씨와 친밀한 관계를 유지했던 직장 동료가 “김씨로부터 업무나 다른 성추행 고충은 자주 들었지만, 안 전 지사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은 듣지 못했다”는 취지의 증언을 했다.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재판장 조병구) 심리로 13일 열린 5회 공...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청년팀장

 | 

김지은

 | 

성추행

 | 

토로…安

 | 

성폭행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