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5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huffingtonpost
1 months ago

독일제 총구 ... 미스터 선샤인 3화에 등장한 역대급 펀치라인의 의미

드라마 도깨비 의 김은숙 명대사 공장장이 현재 방송 중인 시대극 미스터 선샤인 에서 또다시 역대급 펀치 라인을 선보였다. 도깨비 의 작가 김은숙에겐 시대극 혹은 시대를 넘나드는 드라마에서만 가능한 명대사의 스타일이 있다. 전작인 도깨비 에선 너와 함께한 시간이 모두 눈부셨다. 날이 좋아서, 날이 좋지 않아서, 날이 적당해서 . 모든 날이 좋았다 라는 대사를 남겼다. 오글거릴 만치 운율이 딱딱 들어맞는 정합적인 수사법은 일상에서는 쓰지 못할 시간을 건너 온 말투다.이번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 의 3화에서는 비밀리에 저격수로 항일 무장운동을 하는 사대부 집안의 막내딸 고애신(김태리 분)은 이런 대사를 날렸다.andP 신문에서 작금을 낭만의 시대라고 하더이다. 그럴지도.개화한 이들이 즐긴다는 가베, 불란서 양장, 각국의 박래품들, 나 역시 다르지 않소.단지 나의 낭만은 독일제 총구 안에 있을 뿐이오. 아래 영상 1분 20초부터 시작하는 대사다.고애신 : 러브 가 무엇이오. 유진초이 : 헌데 그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독일제

 | 

미스터

 | 

선샤인

 | 

3화에

 | 

등장한

 | 

역대급

 | 

펀치라인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