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8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시진핑은 EU와 경제 밀착… 美에 맞서 무역전쟁 공동전선

16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열리는 20번째 유럽연합(EU)-중국 정상회담은 역대 어느 때보다 더 끈끈한 분위기를 연출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정상회담의 핵심 의제는 경제다. 미국과 무역전쟁을 치르며 동병상련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국과 EU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의 ‘고립주의와 보호무역’에 맞서 ‘다자주의와 자유무역’의 공통분모를 강조할 예정이다. 더 급한 쪽은 중국이다. 미국이 5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25%의 관세를 부과한 데 이어 20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관세 10%를 부여하겠다고 밝혔지만 중국은 이에 반격할 마땅한 카드가 없다. 작년 기준 미국의 대중 수출액은 약 1300억 달러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중국은 올해가 중-EU 전략적 협력 동반자관계 15주년이 되는 해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분위기를 띄우고 있다. 장클로드 융커 EU 집행위원장의 대화 상대인 리커창(李克强) 총리뿐 아니라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융커 위원장 및 도날트 투스크 EU 의회 상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시진핑은

 | 

EU와

 | 

밀착…

 | 

무역전쟁

 | 

공동전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