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2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5 month ago

올해 서울 첫 폭염경보…펄펄 끓는 한반도

16일 오전 서울과 경기·강원 지역에 폭염경보가 내려졌다. 서울에는 올해 들어 첫 폭염경보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11시를 기준으로 서울시의 폭염주의보를 폭염경보로 대치했다. 폭염경보는 일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때 발효되는 것으로 33도가 기준인 폭염주의보보다 한 단계 위다. 서울 외에도 경기도(광명·과천·부천·포천·가평·의정부·수원·성남·안양·구리·남양주·오산·군포·의왕·하남·용인·이천·광주·양평)와 강원도(횡성·화천·홍천평지·춘천) 일부 지역에 같은 시간 폭염경보가 내려졌다.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됐다. 대구는 낮기온이 37도까지 오를 것으로 보이며 그 밖의 지역도 33도 이상 올라 매우 덥겠다. 자외선지수 역시 오후에는 서울과 경기를 비롯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매우 나쁨’이 기록될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무더위가 장기간 이어지면서 불쾌지수와 열지수가 높아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으니,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폭염경보…펄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