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5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0 days ago

[만물상] 검은 프랑스 의 우승

어제 월드컵에서 우승한 프랑스의 디디에 데샹 감독이 공식 기자회견을 하는 도중 갑자기 프랑스 대표 선수들이 난입했다. 선수들은 손에 든 샴페인과 물, 에너지 음료를 사방으로 뿌려대며 노래를 불렀다. 취재 기자들도 흠뻑 뒤집어썼다. 여러 선수가 웃통을 벗은 상태였다. 한동안 기자회견이 중단됐다. 물벼락 맞은 데샹 감독은 인상을 찌푸리긴커녕 선수들을 하나씩 끌어안았다. 현장에 있던 언론들은 이를 유쾌한 습격 이라고 불렀다. 대부분 빈민가의 이민자 가정 출신인 프랑스 대표 선수 평균 연령은 25세 10개월이다. ▶프랑스 일각에서는 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만물상

 | 

프랑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