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8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erald - 6 month ago

‘라이프 온 마스’ 촬영현장 난동 조폭은 ‘칠성파 행동대원’

[사진제공=연합뉴스][헤럴드경제=이슈섹션]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 촬영현장에 난입해 스탭을 폭행하는 등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이 부산지역 최대 조직인 칠성파의 행동대원으로 밝혀졌다.부산 서부경찰서는 드라마 촬영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