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8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uffingtonpost - 6 month ago

LG전자 TV 결함 제보하면 100만원 공모전 주최자의 정체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세계 TV 시장 1 2위다. 두 회사는 주력 제품이 다르다. 삼성전자는 LCD 패널 기반의 QLED를, LG전자는 OLED를 택했다.삼성전자가 LG전자를 적극적으로 공격하기 시작한 건 LG전자의 OLED TV가 크게 약진한 지난해부터다.지난해 10월23일 삼성전자 공식 블로그인 뉴스룸은 미국 IT 매체가 진행한 OLED 디스플레이 번인 비교 실험 내용을 상세하게 소개했다. 번인현상이란 긴 시간 동안 같은 화면을 지속적으로 표시할 때 화면에 잔상이 영구적으로 남는 현상을 말한다.삼성전자는 OLED TV에서 잔상이 생기는 이유는 구성 물질이 유기물이기 때문이다. 빛과 열에 약한 OLED는 사용 시간이 늘어날수록 밝기와 색 재현력이 떨어진다 며 QLED는 무기물인 퀀텀닷을 사용한다. 무기물은 돌이나 흙을 구성하는 광물에서 얻을 수 있는 물질로서 탄소화합물을 가지고 있지 않아 쉽게 변하지 않는다 라고 설명했다. 이런 와중에 삼성전자가 최근 내부 직원들을 대상으로 OLED TV 제품 결함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100만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