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文대통령 반려견 ‘토리’, 반려동물 식용 반대 행사 참여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입양해 청와대에서 키워온 반려견 ‘토리’가 17일 식용견 반대 및 유기견 독려 행사에 함께했다. 토리는 이날 오전 동물권보호단체 케어가 서울광장에서 주최한 반려동물 식용 반대 행사에 참여했다. ‘아임 낫 푸드(I’m Not Food), 먹지 말고 안아 주세요‘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는 토리를 모델로 한 인형 전시회를 겸해 진행됐다. 행사 주최측인 동물권단체 ’케어‘는 사전에 청와대를 통해 토리의 참석을 요청했다. 케어는 지난해 5월26일 문 대통령에게 토리를 공식 분양했던 곳이다. 이에 청와대는 문 대통령의 딸 다혜씨가 주최 측인 케어에 토리를 인계했다가 행사 직후 청와대로 데려오도록 했다. 다만 다혜씨는 행사에는 직접 참석하지 않았다. 청와대 관계자는 “토리의 친정이라 할 수 있는 단체에서 행사의 취지 설명과 함께 참여 요청을 해와서 이를 수락한 것”이라며 “딸 다혜씨가 청와대에서 토리를 데리고 나갔다가 다시 데려오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文대통령

 | 

반려견

 | 

반려동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