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0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김기태 감독이 퇴장당한 이유?

KIA 타이거즈 김기태 감독이 17일 광주 삼성 라이온즈전 3회초 퇴장당했다. 3회초 2사 2루에서 상황이 벌어졌다. 삼성 이지영의 좌전 안타 때 2루 주자 김헌곤이 3루를 지나 홈까지 파고들었다. 김헌곤은 홈 송구를 받은 KIA 포수 김민식의 태그를 피해 홈 플레이트를 밟고 지나갔다. 그런데, 황인태 구심이 세이프를 선언한 직후 김헌곤이 갑자기 몸을 날려 홈 플레이트를 터치했다. 최초 상황에서 홈 플레이트를 완전히 밟지 못했다고 판단한 것이다. 김민식도 뒤늦게 홈 플레이트 쪽으로 미트를 댔지만, 김헌곤이 빨랐다. 황인태 구심은 다시 세이프 시그널을 취했다. 그러자 KIA 벤치가 비디오 판독을 요청했다. 느린 화면을 보면, 김헌곤이 3루에서 홈으로 질주할 때 발이 완전하게 홈 플레이트를 밟지 못했다. 또 두 번째 상황에서 김헌곤의 손이 김민식의 미트보다 홈 플레이트를 먼저 터치했다. 심판진이 비디오 판독을 통해 세이프 원심을 유지하자, 김기태 감독이 강하게 어필을 했다. 심판진은 비디오 판정 결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기태

 | 

감독이

 | 

퇴장당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