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파월 “현재로선 점진적 금리 인상이 최선”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 연준) 의장이 미국 경제의 탄탄한 성장세를 고려할 때 점진적 금리 인상 기조를 유지하는 것이 최선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 17일(현지시간) 파월 의장이 다음날 미 상원 은행위원회 증언에 앞서 미리 제출한 기조 발언문을 통해 “최근 경제지표는 강한 고용시장과 더불어 미국 경제가 현재까지 견조하게 성장하고 있음을 보여준다”면서 연준은 “현재로서(for now) 최선의 길은 점진적인 금리 인상을 기조를 유지하는 것”이라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WSJ는 파월 의장이 “현재로서”라는 표현을 사용한 것은 연준이 최근 글로벌 무역전쟁으로 인해 고조되고 있는 불확실성으로 인해 기준금리 인상의 상황이 바뀔 수도 있음을 드러내고 있는 것이라고 풀이했다. WSJ는 글로벌 무역 갈등이 연준의 통화정책을 결정하는 데 잠재적인 우려 요인으로 부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이 중국과 유럽연합(EU), 캐나다, 멕시코, 일본 등 주요 무역 상대국의 제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현재로선

 | 

점진적

 | 

인상이

 | 

최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