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불 뿜는 신일 방망이… 두게임 연속 콜드 승

광주동성고와 장충고가 제73회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조선일보·스포츠조선·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 주최) 8강에 올랐다. 야탑고와 신일고도 콜드게임승을 거두며 8강에 합류했다. 광주동성고와 신일고, 장충고와 야탑고는 20일 4강 진출을 다툰다.◇광주동성고 4―3 개성고청소년 대표인 광주동성고의 좌완 김기훈이 다시 팀을 구했다. 김기훈은 0―2로 뒤지던 2회 무사 1·2루 위기에서 구원투수로 마운드에 올라 실점 없이 불을 껐다. 이후 9회까지 8이닝 동안 1실점(5피안타 6탈삼진), 역전승의 발판을 놨다.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방망이…

 | 

두게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