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5 month ago

9인승 작은 통학차였는데…폭염에 방치돼 숨진 4살 부검

폭염 속 어린이집 통원 차량에서 방치돼 숨진 4살 어린이 사건을 조사하는 경찰은 사인 규명을 위해 오는 19일 부검을 한다. 사인이 규명되면 어린이집 관계자들을 상대로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점에 대해 조사한다. 9인승에 불과한 통원 차량에서 미처 내리지 못한 피해 어린이를 챙기지 못한 이유와 약 7시간이나 지난 후에야 부모에게 연락한 경위 등을 집중 조사한다는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18일 수사 절차상 사망 원인을 명확히 규명할 필요가 있어 먼저 부검을 의뢰했다며 어린이집 관계자들에 대한 형사 입건은 사인이 파악된 후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A양은 9인승 스타렉스 통원 차량 뒷좌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고 당시 총 9명 어린이가 차에 탔고, 이중 8명은 오전 9시 40분께 차에서 내렸지만 A양만 내리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어린이집 관계자들은 A양이 등원하지 않았다고 판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수업이 끝난 오후 4시께 보육교사가 A양 부모에게 연락해 A양이 등원하지 않은 이유를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통학차였는데…폭염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