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6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9 days ago

2천억원 규모 불법 도박사이트 개설.관리한 일당 등 적발

불법 도박사이트를 개설하거나 관리하면서 금품을 챙긴 일당들이 잇따라 경찰에 검거됐다. 서울 은평경찰서는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 4개를 개설한 혐의(도박장소 등 개설)로 정모씨(47)를 구속하고 서버 관리자 장모씨(48)를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정씨 등은 지난 2012년 말부터 최근까지 1976억원 규모의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 4개를 개설하고 DB서버 운영 및 프로그램 관리를 한 혐의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평소 IT업계 회사를 다니며 도박사이트를 관리해 매달 운영자로부터 관리비용 명목으로 200만~600만원을 수입으로 챙겼다. 조사결과 이들은 대포폰이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등을 통해 운영자와 연락을 주고받으며 6년간 경찰 추적을 피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또 불법 카지노 도박사이트를 개설한 혐의(도박장소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2천억원

 | 

도박사이트

 | 

관리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