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7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3 months ago

남북단일팀 서효원-김송이 출격에 몰려든 구름관중



2018코리아오픈 국제탁구대회 가 지난 17일부터 시작, 오는 22일까지 대전 한밭체육관과 충무체육관에서 개최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대회 가장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남북 단일팀 서효원(남)-김송이(북) 조가 출전하자 구름 관중이 몰려들고 있다.

18일 오전 한밭체육관에서는 서효원-김송이 여자복식 남북 단일팀 경기가 진행됐다. 예정된 시간인 오전 10시 15분이 한참 남은 이른 시간에도 좋은 자리를 맡기 위한 경쟁이 벌어질 정도로 이 경기에 대한 관중들의 관심은 뜨거웠다.

이 경기를 보러온 시민들은 2000여 명을 훌쩍 넘었다. 대한탁구협회가 마련한 좌석은 이미 가득 찼고, 복도와 계단에도 시민들이 앉거나 서야 했다.

단체로 관람을 온 관중들도 눈에 띄었다. 허태정 대전시장과 박용갑 대전중 구청장이 직원들과 함께 경기장을 찾아 응원을 하기도 했다. 또한 시청 직원 100여 명과 남선초등학교 학생 50여 명도 경기를 보러왔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남북단일팀

 | 

서효원

 | 

김송이

 | 

출격에

 | 

몰려든

 | 

구름관중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