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1 months ago

국과수 한화폭발, 충전설비 밸브에 가해진 충격이 원인 추정

5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한화 대전사업장 폭발사고가 로켓 충전설비 밸브에 가해진 충격 때문일 수 있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분석이 나왔다.18일 경찰 등에 따르면 국과수는 최근 폭발 발화 지점은 충전설비 밸브 주변으로 한정할 수 있다며 밸브를 수동으로 열기 위해 나무 등으로 밸브를 때렸을 때 가해진 충격이 폭발의 원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내용의 감정서를 경찰에 전달했다. 폭발사고 당일 출입 통제되는 한화 대전사업장 입구당시 현장감식 결과 고체연료는 밸브 위쪽 충전용기에만 머물러 있는 상태였다.이 점으로 볼 때 국과수는 밸브 주변에서 폭발이 일어났다는 추정을 했다.이어 고체연료가 로켓추진체로 잘 옮겨지지 않을 때 통상적으로 나무 등으로 밸브를 때려 연료를 밑으로 보낸다는 근로자의 진술을 토대로 이 충격이 폭발과 관련이 있는지를 규명하는 실험을 했다.그 결과 국과수는 밸브에 가해진 충격이 폭발의 원인이 될 수 있다는 결과를 얻어냈다.이 충격이 폭발로 이어질 가능성은 낮은 편인 것은 맞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국과수

 | 

한화폭발

 | 

충전설비

 | 

밸브에

 | 

가해진

 | 

충격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