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1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매파시각 드러낸 고승범 금통위원 통화정책 수립 시 금융안정 고려 중요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 (사진)이 가계부채와 내외금리차에 의한 자본유출 가능성 등을 고려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은 금리인상 필요성에 좀 더 무게를 두는 모습으로 해석된다. 고 위원은 18일 서울 세종대로 한은 본관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통화정책 수립시 금융안정에 대한 고려가 필요하다 며 이 같이 밝혔다. 고 위원은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가 올해, 내년 중 지속적인 금리 인상을 예고한 상황에서 한 미 시장금리 역전이 장기화하거나 역전 폭이 커질 가능성도 있다 며 최근에 한 미 금리는 정책금리와 함께 수익률 곡선이 장단기 금리가 전체 구간에서 역전되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고 지적했다. 고 위원에 따르면 한 미 정책금리는 과거 1999년 6월∼2001년 3월, 2005년 8월∼2007년 9월 2차례 역전한 적 있었지만 당시에는 시장금리는 역전하지 않았다. 그러나 최근에는 한 미 정책금리는 물론 시장금리까지 역전한 상태다. 이는 자본유출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는 지적이다. 고 위원은 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매파시각

 | 

드러낸

 | 

고승범

 | 

금통위원

 | 

통화정책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