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2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5 month ago

통제불능 워마드, 단속 제재 경고에 나잡아봐라

정부 부처와 수사기관이 남성 혐오 사이트 워마드 에 대한 단속 및 수사에 나섰지만 여전히 통제불능 상태다. 이 사이트에는 남성 혐오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범죄를 암시하는 글이나 사진까지 게재되고 있어 대책마련이 절실한 실정이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지난 9일 성체(聖體)를 훼손한 사진이 올라 온 워마드를 겨냥해 “집중 모니터링을 실시하겠다”고 경고했다. 이는 비정상적인 게시물은 강제 삭제하고 사이트 폐쇄를 검토할 수 있다는 강력한 조치로 풀이된다. 이 같은 경고에도 불구하고 나흘 뒤 이 사이트에는 ‘낙태 인증’이란 제목으로 피투성이가 된 모습을 한 태아의 사진이 여과 없이 올라왔다. 여기에 “밥 도둑이네” “군침돈다”라는 댓글 조롱이 더해졌다. 경찰도 워마드에 대해 수사에 나섰다. ‘임신중절이 합법화될 때까지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나잡아봐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