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0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통제불능 워마드, 단속 제재 경고에 나잡아봐라

정부 부처와 수사기관이 남성 혐오 사이트 워마드 에 대한 단속 및 수사에 나섰지만 여전히 통제불능 상태다. 이 사이트에는 남성 혐오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범죄를 암시하는 글이나 사진까지 게재되고 있어 대책마련이 절실한 실정이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지난 9일 성체(聖體)를 훼손한 사진이 올라 온 워마드를 겨냥해 “집중 모니터링을 실시하겠다”고 경고했다. 이는 비정상적인 게시물은 강제 삭제하고 사이트 폐쇄를 검토할 수 있다는 강력한 조치로 풀이된다. 이 같은 경고에도 불구하고 나흘 뒤 이 사이트에는 ‘낙태 인증’이란 제목으로 피투성이가 된 모습을 한 태아의 사진이 여과 없이 올라왔다. 여기에 “밥 도둑이네” “군침돈다”라는 댓글 조롱이 더해졌다. 경찰도 워마드에 대해 수사에 나섰다. ‘임신중절이 합법화될 때까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통제불능

 | 

워마드

 | 

경고에

 | 

나잡아봐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