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0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3 months ago

[사이언스프리즘] 1회용품의 역습

지난 3일은 세계 1회용 비닐봉투 안 쓰는 날로 올해로 9회째를 맞았다. 최근 발생했던 재활용 폐기물 대란도 1회용품과 무관하지 않으며 근본적 해결책을 마련하지 않고서는 언제든지 쓰레기 대란은 재현될 수 있다. 우리는 하루에도 여러 종류의 1회용품을 접하게 된다. 생수용 페트병, 커피숍에서 커피를 마시고 무심코 버리는 컵, 비 오는 날 대형 건물에 비치된 우산비닐 커버, 각종 포장용지 등 1회용품이 범람하고 있다.지속가능한 폐기물 관리를 위해서는 자연환경의 자정 순환 능력의 범위에서 폐기물이 환경 내로 유입돼야 한다. 현대 사회에서는 폐기물 발생이 자연계 자정 능력을 훨씬 초과해 소각, 매립, 재활용 등의 처리 방법을 거쳐 환경이 용납할 수 있는 2차 폐기물과 오염물질을 배출토록 계획하고 있다. 현재 1회용품은 사용의 편의성으로 폐기물 발생량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어 폐기물 관리 능력을 위협할 수준이다.김승도 한림대 교수 환경생명공학현재 1회용품의 원료는 주로 종이, 목재, 플라스틱,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사이언스프리즘

 | 

1회용품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