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주미 러 대사, “트럼프-푸틴 간 비밀 협정 없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확대회담에 참석한 아나톨리 안토노프 주미 러시아 대사가 “양 정상 사이에 비밀 협정은 없었다”고 밝혔다.

18일(현지시간) 타스통신에 따르면 안토노프 대사는 이날 외교부 브리핑에서 “핀란드 헬싱키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내가 아는 한 비밀리에 협정을 맺은 것은 없다”며 “두 정상은 합의한 내용을 분명히 발표했다”고 말했다.

안토노프 대사는 “두 정상은 시리아와 우크라이나 문제에 대해 논의했고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을 얘기하기는 했으나 러시아에 대한 제재는 언급되지 않았다”고 했다.

그는 또 “회담에서 오간 대화는 매우 실질적이고 진지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푸틴 대통령의 말을 경청하는 것을 봤다”며 “이것이 트럼프 대통령이 푸틴 대통령의 발언에 모두 동의했다는 뜻은 아니겠지만 그럼에도 세계적인 이슈에 대한 양국 간 균열이 다소 작아졌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정상회담 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트럼프

 | 

없었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