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송동훈의 세계 문명 기행] 독일 상수시 궁전에서만큼은 근심은 내려놓으세요

제군들, 모자를 벗어라. 이분이 살아계셨다면 우린 여기 서 있지도 못할 테니까. 1806년 10월 25일 포츠담의 개리슨(Garrison) 교회 지하 묘지에 들어선 나폴레옹은 낮지만 위엄 넘치는 목소리로 자신을 수행한 장군들에게 명령했다. 장군들은 일제히 모자를 벗어 무덤 안의 인물에게 경의를 표했다. 나폴레옹은 지난 며칠 동안 예나와 아우어슈테트에서 연이어 프로이센군을 격파하고 포츠담에 도착했다. 이제 곧 프로이센의 수도인 베를린으로 입성할 참이었다.이에 앞서 나폴레옹은 평소 존경해마지 않았던 한 인물의 무덤을 찾았다. 도대체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송동훈의

 | 

상수시

 | 

궁전에서만큼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