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His 스토리] “그의 최대 적(敵)은 자신의 입”...파파존스 창업자 존 슈나터

미국 피자 브랜드 파파존스 창립자 존 슈나터가 ‘트러블 메이커’로 전락했다. 슈나터는 최근 인종차별 발언 보도로 기업 주가가 곤두박질 치고 불매운동이 확산되는 등 후폭풍이 거세지자 파파존스 이사회 의장직에서 물러났다.슈나터는 일주일 만에 돌연 입장을 바꿨다. 그는 “사임은 이사회의 강요로 인한 실수였다”며 자신이 인종차별 발언을 했다는 보도 내용도 사실과 다르다고 주장했다. 이사회 의장직에서 순순히 물러나지 않겠다는 것이다. 그러나 미 언론들은 슈나터가 인종차별 문제 등으로 논란을 일으킨 건 처음이 아니라며 의혹의 눈길을 거두지 않...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His

 | 

스토리

 | 

“그의

 | 

자신의

 | 

파파존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