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태백시, 성수기 바가지요금 등 강력 단속 돌입

【태백=서정욱 기자】태백시는 오는 23일부터 9월 말까지 여름철 성수기 바가지요금, 컨테이너 박스 개조 등 불법 숙박시설 영업행위 관련, 공중위생업소 위생관리 지도 단속에 돌입했다. 19일 태백시에 따르면 시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태백을 찾는 관광객과 각종 대회 참가 선수단, 전지훈련 선수단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목욕, 숙박업소 등의 위생관리를 중점 단속할 예정이다. 이번 점검대상은 숙박업소 67개소, 목욕장 13개소 등 총 80개소이다. 또, 이번 단속은 명예공중위생감시원과 함께 점검반을 편성, 요금표 게시여부 및 부당요금 징수금지, 객실 침구 등 철결유지, 객실 음용수 청결관리, 레지오넬라 관련 저수조 청소와 기타 영업자 준수사항 이행여부를 점검한다. 특히, 컨테이너 박스 등을 개조한 불법 숙박시설 영업행위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태백시

 | 

성수기

 | 

바가지요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