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5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27 days ago

檢, 김무성 딸 시아버지 회사 허위취업 3억원대 급여 수사

16일 오후 20대 후반기 상임위원장 선출을 위한 국회 본회의 에서 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이 투표를 마치고 회의장을 나가고 있다. 연합뉴스김 의원 측 시댁 일이라 따로 답변드릴 게 없다자유한국당 김무성(영도) 의원의 딸이 시아버지 회사에 허위 취업해 수년간 억대에 달하는 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검찰이 수사에 나섰다.19일 검찰에 따르면 부산지검 서부지청은 최근 해당 의혹을 담은 진정서가 접수돼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지역 상공업계에 따르면 부산의 대표적인 조선 기자재업체인 엔케이 의 소유주 박윤소 회장의 며느리 김모씨는 김무성 의원의 딸이다.김씨는 더세이프트 라는 엔케이의 자회사에 차장으로 이름을 올린 뒤 출근을 대부분 하지 않고 매달 실수령액 307만원을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김씨는 2012년부터 2년 동안 중국에서 지내면서 엔케이 현지법인과 한국법인으로부터 동시에 월급을 받았다가 국세청에 적발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적발 직후인 2014년을 제외하고 김씨가 5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무성

 | 

시아버지

 | 

허위취업

 | 

3억원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