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3 months ago

비바람 안주고 습기만… 야속한 태풍 ‘암필’

나도 도와주고 싶었어. 그런데 마음 같지 않더라. 오히려 더 힘들게 만들어서 미안.제10호 태풍 암필이 말을 할 수 있다면, 이렇게 이야기하지 않을까.전국적으로 폭염특보가 계속되고 있는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온도계가 강하게 내려쬐는 햇볕과 바닥에서 반사되는 열 등으로 인해 43.1도를 기록하고 있다. 온도는 시중에서 판매하는 디지털 온도계를 사용해 지상 50cm에서 10분 가량 노출 시킨 뒤 측정하였다.30도를 넘는 폭염이 며칠째 이어지면서 차라리 태풍이라도 왔으면 좋겠다는 이들이 적잖다. 이런 기대와 달리 태풍은 습도만 잔뜩 끌어올려 가뜩이나 더운 날씨에 눅눅하고 끈적거리는 불쾌감까지 가져다줄 전망이다.19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필리핀 북동 해상에서 제10호 태풍 암필이 발생했다. 암필은 이날 오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730㎞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암필이 그대로 북상한다면 우리나라에 비바람이 불면서 더위를 잠시 누그러뜨릴 수 있다. 하지만 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비바람

 | 

안주고

 | 

습기만…

 | 

야속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