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금융계, 고객 모시기 ‘디지털 구애’ 뜨겁다


고객을 향한 금융계의 ‘디지털 구애’가 뜨겁다. 은행·카드·보험·증권 등 영역을 가리지 않는다. 카카오톡이나 페이스북 같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는 소비자를 모셔 오는 새로운 수단으로 자리매김했다. 금융업계는 로봇과 빅데이터, 인공지능(AI)까지 접목해 소비자의 마음을 붙잡는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인터넷·스마트폰 사용률 세계 1위’인 한국에서 금융계의 디지털 경쟁은 앞으로 더 치열해질 수밖에 없다.

삼성생명은 ‘국민 메신저’ 카카오톡을 통한 보험인증서비스를 제공한다. 고객이 인터넷으로 보험에 가입할 때 카카오페이 인증서를 선택하면 인증에서 가입까지 원스톱으로 이뤄진다. 삼성카드도 모바일에서 카드를 신청하면 실제 이용까지 5분이면 가능한 ‘디지털 원스톱 카드발급 체계’를 업계 최초로 구축했다.

로봇 엔진을 기반으로 한 알고리즘으로 투자 유망종목을 발굴해주는 미래에셋대우의 서비스도 눈길을 끈다. 신한카드는 빅데이터를 분석해 자주 찾는 매장을 이용할 때 가격 할인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금융계

 | 

모시기

 | 

디지털

 | 

뜨겁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