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월드컵 이후 감독들… 뢰브 유임되고 이에로 짐 싸고


축제가 끝나고 평가의 시간이 도래했다. 2018 러시아월드컵을 끝낸 각국 축구대표팀 사령탑들이 결과에 따라 진로가 엇갈리고 있다. 대개 성적에 따라 유임 여부가 결정되지만 성적과 무관하게 무한 신뢰를 받는 감독도 있다.

이번 러시아월드컵 본선 참가 32개국 중 가장 먼저 새 감독체제로 전환한 곳은 ‘무적함대’ 스페인이다. 월드컵 개막 직전 경질된 훌렌 로페테기 감독을 대신해 팀을 이끈 페르난도 이에로가 성적 부진의 책임을 지고 지난 9일 사임했다. 스페인축구협회는 이튿날 루이스 엔리케 전 FC 바르셀로나 감독을 새 감독으로 앉혔다. 계약기간은 2년이다.

월드컵을 2개월여 앞두고 지휘봉을 잡은 일본의 니시노 아키라 감독도 귀국 후 물러났다. 일본축구협회 기술위원장이었던 니시노 감독은 ‘임시 감독’으로 급하게 투입되고도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해외감독 선임이 여의치 않으면서 모리야스 하지메 U-21 대표팀 감독이 차기 감독으로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니시노 감독은 감독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월드컵

 | 

감독들…

 | 

유임되고

 | 

이에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