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워싱턴 휘젓고 다닌 21세기판 마타하리

2016년 8월. 오렌지색 머리카락을 가진 27세 러시아 여성 마리아 부티나가 워싱턴 DC에 도착했다. 9월부터 워싱턴의 아메리칸대 대학원에서 국제관계학을 수강해 석사학위를 받기 위해서였다. 그러나 그녀의 행적은 보통 학생과는 달랐다. 동거인은 나이가 2배는 많은 미국 남성이었고, 러시아의 고위 관료와 수시로 연락을 주고받았다. 미국 FBI는 미·러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워싱턴

 | 

휘젓고

 | 

21세기판

 | 

마타하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