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8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0 days ago

야구대표팀 코칭스태프, 일부는 아시안게임 못간다

KBO와 선동열 야구대표팀 감독이 또 다른 고민에 빠졌다. 대표팀 코치진 중에서 최소한 2명은 아시안게임에 참가할 수 없을 전망이다. 이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조직위원회가 발급하는 대표팀 코칭스태프 AD카드가 감독을 포함해 3장 밖에 되지 않기 때문에 벌어진 일이다. 즉, 선 감독을 빼고 덕아웃에 들어갈 수 있는 코치는 2명으로 제한된다. 이대로라면 대표팀 운영에 어려움이 생길 수 밖에 없다. 이는 아마추어 중심의 국제대회에서 늘 반복된 일이다. 2008 베이징올림픽,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때도 야구대표팀 코칭스태프의 AD 카드 발급 문제로 여러 차례 곤란을 겪은 적이 있다. 그때마다 KBO가 여러 채널을 동원해 부족하나마 AD카드를 추가해 대표팀을 운영해왔다. 때문에 이번에도 KBO 측에서 대한체육회에 추가 AD발급을 요청한 상태다. 하지만 수요를 100% 확보할 순 없다. 그래서 과거에도 대표팀 코치 중 일부는 대회에 참가하지 못했다. KBO 관계자는 코치용으로 공식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야구대표팀

 | 

코칭스태프

 | 

일부는

 | 

아시안게임

 | 

못간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