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1 months ago

부당해고 거제시 사회복지사 3명, 3년만에 복직

부당해고 를 당했던 3명의 사회복지사들이 끈질긴 투쟁 끝에 드디어 복직한다. 2명은 8월 1일자로 복직하라는 명령서 를 받았고 나머지 1명도 조만간 복직명령서를 받게 되었다.

김인숙, 김윤경, 오정림 사회복지사다. 이들은 거제시희망복지재단이 거제시로부터 위탁받아 운영하는 거제시종합사회복지관(노인복지센터)에서 일해오다 부당해고 를 당했던 것.

이들은 2015년 3월부터 2016년 2월 사이 해고되었다. 이들을 비롯한 노동자들은 2014년 12월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민주노총(경남)일반노동조합 거제시종합사회복지관지회를 설립했다.

거제시희망복지재단은 거제시가 출연해 만든 재단으로, 복지관을 위탁해 운영하고 있다. 거제시와 재단, 복지관이 함께 이들을 해고시킨 셈이었다.

해고자들은 오랜 법정 투쟁에 나섰다. 이들은 재단(복지관)을 상대로 노동위원회에 부당해고 구제신청 했다. 경남지방노동위원회(지노위)가 부당해고라 판정하자, 재단은 이에 불복해 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부당해고

 | 

거제시

 | 

사회복지사

 | 

3년만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