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스타톡톡★] 숀, 가요계 흔든 사재기 논란…차트 환경 개선에 나선 ★들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가수 숀의 음원 사재기 논란이 장기화될 조짐이다. 이번 숀의 논란은 윤종신과 박진영 등 대형 엔터테인먼트의 수장들까지 움직이게 만들어 가요계가 들썩이고 있다. 밴드 칵스의 멤버로 활동 중인 숀은 지난 6월 27일 미니앨범 테이크(Take) 를 발매했다. 수록곡 웨이 백 홈(Way back home) 은 발매 당시 차트 하위권에 머물렀지만, 3~4일만에 순위가 오르다 음원차트 1위에 올랐다. 상을 차지했으며, 벅스, 엠넷 등에서도 상위권에 안착했다. 하지만 아무런 과정 없이 순위가 급등한 것에 대해 사재기 로 순위 조작을 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일반적으로 역주행 곡은 팬층의 스트리밍이 활발하지 않은 출근 시간부터 저녁시간까지 횟수가 증가한다. 그런데 숀의 웨이 백 홈 은 아이돌 팬들의 스트리밍이 활발한 새벽 시간대에 증가했다는 지적이다. 더구나 트와이스, 블랙핑크 등 팬들의 지지가 탄탄한 그룹들을 제치고 벌어진 상황이라 의..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스타톡톡★

 | 

가요계

 | 

사재기

 | 

논란…차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