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5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6 days ago

日 파나소닉 값싼 전기차 배터리 개발…한·중·일 배터리 전쟁 본격화

테슬라 물량에 올인 하다시피 하던 파나소닉이 코발트 비중을 낮춘 값싼 전기차 배터리를 들고 고객 다변화에 나섰다. 이 탓에 LG화학, 삼성SDI 등 국내 전기차 배터리업체는 물론 최근 독일에 배터리 생산기지 설립을 발표한 중국 CATL까지 한 중 일 전기차 배터리 업체들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21일 외신보도에 따르면 파나소닉은 7월 초 기자들과 모인 자리에서 전기차 배터리에 들어가는 코발트 비중을 2~3년 안에 5%까지 낮출 계획을 밝혔다. 5월에는 아예 코발트를 탑재하지 않는 배터리를 개발하겠다고 공언하기도 했다. 이토 요시오 파나소닉 부사장은 연구개발은 마친 상태 라고 말했다. 업계에선 파나소닉이 코발트 함량을 낮추기 위해 노력하는 이유를 배터리 가격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보고 있다. 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파나소닉

 | 

전기차

 | 

배터리

 | 

개발…한·중·일

 | 

배터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