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3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5 month ago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경양식 사장, 끝까지 신념 고집…변화 無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화제를 모은 ‘뚝섬 경양식집’이 끝까지 백종원의 충고를 듣지 않았다. 2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선 백종원이 뚝섬 경양식집 사장에게 직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경양식집은 전과 다를 게 없어 보였다. 백종원이 지적한 와인잔 장국, 양배추 없이 서빙되는 샐러드 등이 그대로 상에 올라온 것. 또한 필동에서 전수받은 레시피와 다른 레시피로 함박스테이크를 만들었다. 그가 만든 함박스테이크는 모양도 동그랗지 않고 기름양도 다르고 고기 비율도 달랐다. 같은 건 물 뿌리는 방식과 타이머 맞추기 뿐이었다. 이에 백종원은 “양배추 깔아라. 발사믹 소스 올리지 마라. 와인잔 된장국도 그대로다. 이건 그냥 사장님 스타일일 뿐”이라며 “사장님은 배운걸 시도조차 안한다. 더이상 사장님한테 누가 가르쳐줘. 손님도 많지 않은 뚝섬 골목에서 일주일 해보고 뭘 아냐”라고 질타했다. 이어 “지금 당장 방송타서 손님이 많을 수 있다. 착각은 금물”이라며 “문제는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고집…변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