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신민아·이유영·오하늬, 혹독한 ‘훈련’ 넘어 본격 ‘실전’

배우 신민아와 이유영 그리고 신예 오하늬가 혹독한 수중 훈련을 마치고 본격적인 실전에 돌입한다. 각자의 위치에서 매력과 개성을 드러내왔던 세 명의 여배우가 관객 앞에 새로운 이야기를 펼친다. 신민아가 주연하고 이유영과 신인 오하늬가 함께하는 영화 ‘디바’(제작 오에이엘)가 16일 촬영에 돌입했다. 다이빙을 소재로 하는 작품인 만큼 이들 배우는 저마다 다이빙을 포함해 고난도 수중 훈련을 소화해왔고, 촬영 시작과 동시에 실전과 다름없는 카메라 앞에 선다. ‘디바’는 다이빙을 주요 매개로 벌어지는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의 영화다. 이 작품으로 4년 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 신민아는 어느 때보다 철저한 준비에 임했다. 극 중 ‘다이빙의 디바’로 불리는 최고 실력자라는 설정에 맞춰 주변 관계자들마저 깜짝 놀랄 정도로 고난도 훈련에 몰두해왔다. 신민아는 “시나리오를 읽고 단번에 매료됐다”며 작품에 각별한 애정과 기대를 걸고 있기도 하다. 신민아를 중심으로 다이빙 선수 역을 맡은 이유영과 오하늬도 열혈 훈련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신민아·이유영·오하늬

 | 

혹독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