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홍준표 “北 태도 변화 없어…위장이란 뜻”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1일 “한반도의 냉전을 대화와 타협으로 돌파하려면 상대의 자세와 태도 변화가 전제되어야 하는데 지금의 북은 전혀 변화되지 않았다. 위장이란 뜻이다”고 주장했다. 6·13 지방선거 패배 이후 대표직을 자진 사퇴하고 미국에 머무르고 있는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반도의 냉전을 돌파하려면 대화와 타협으로 하는 방법이 있고, 힘의 균형을 바탕으로 상대를 압도함으로써 굴복시키는 방법이 있다”며 이렇게 적었다. 홍 전 대표는 “그런데도 북이 변했다고 국민을 현혹하는 것은 더 큰 재앙을 불러 올 수가 있다”며 “DJ(김대중 전 대통령)나 노무현(전 대통령)이 북에 지원한 달러가 핵이 돼 돌아왔듯이 북에 대한 오판은 북핵을 용인하는 한반도의 재앙을 가져올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북은 절대 핵을 포기하지 않는다. 체제 전쟁에서 밀리다가 북핵 한방으로 주도권을 잡았는데 그것을 포기할 리 있냐”며 “북핵을 포기하는 순간 김정은도 강성 군부에 의해 숙청된다. 북핵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홍준표

 | 

없어…위장이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