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가계부채 무조건 줄이는게 능사?… 속도 조절 필요

아시아투데이 김보연 기자 = 정부가 경제성장에 미칠 영향을 고려해 가계부채 조정에 속도 조절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1일 보험연구원이 발표한 보고서 ‘가계부채 연착륙과 경제성장에 대한 정책적 시사점’에 따르면 처분가능소득 대비 가계부채 비율이 1분기 기준 160.1%로, 미국의 금리 인상이 가계부채에 가져올 충격은 적으나 소비 감소호 경제성장률이 하락할 가능성이 크다고. 운성훈 보험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가계부채와 경제성장 간에 양(+)의 관계가 있다는 것이 관련 이론들의 공통점”이라며 “가계부채 증가세가 GDP 성장률 이하로 둔화될 경우 경제성장률이 하락한다”고 말했다. 경제학자 아티프 미안(Atif Mian)은 가계부채 주기상 GDP 대비 가계부채 비율은 통상 3~4년 상승하고 하락하는데, 이 시기 경제성장률도 같이 낮아진다는 실증 분석을 내놓은 바 있다. 또 IMF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의 가계부채 감소가 경제 회복을 제한한다고 주장한다. 이같은 현상은 국내에서..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가계부채

 | 

무조건

 | 

줄이는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