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4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huffingtonpost
3 months ago

트럼프 불륜설 여성에게 돈 전달 논의하는 녹음테이프의 존재가 드러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자신과 불륜 관계를 맺었다고 주장한 여성에게 전달된 돈에 대해 알지 못한다고 주장해왔다. 그러나 새롭게 드러난 내용에 따르면, 대선 직전 트럼프 당시 후보가 측근들과 이 문제를 논의한 녹음테이프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20일(현지시각) 뉴욕타임스(NYT)가 처음 그 존재를 보도한 이 테이프에는 트럼프가 2016년 대선 두 달 전 자신의 오랜 개인변호사이자 집사 인 마이클 코언과 함께 플레이보이 모델 출신 캐런 맥도걸에게 돈을 지급하는 문제를 논의하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NYT는 녹음파일 내용을 공개하지는 않았다. 이 녹음파일은 앞서 FBI가 코언의 뉴욕 사무실을 압수수색할 때 확보한 자료들 중 하나다. 2006년부터 트럼프와 불륜 관계를 맺었다고 주장하는 맥도걸은 대선이 열렸던 2016년 15만달러를 받고 자신의 이야기를 내셔널 인콰이어러 에 넘겼다. 이 매체는 아메리칸 미디어 가 소유하고 있으며, 이 회사의 CEO 데이비드 페커는 트럼프의 친구로 알려져 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트럼프

 | 

불륜설

 | 

여성에게

 | 

논의하는

 | 

녹음테이프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