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3G폰이요? 다른데 알아보세요“... 버라이즌 3G에 사형선고

5G(세대) 통신망 상용화 서비스가 코앞에 다가오자 앞세대 통신망이 단종 위기에 처했다. 21일 씨넷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미국 최대 이동통신사 버라이즌은 앞서 2G 서비스를 종료한데 이어 최근 3G서비스 가입을 더이상 받지 않고 있다. 5G망 상용화를 준비하면서 가입자를 4G 롱텀에볼루션(LTE) 위주로 이동시키겠다는 전략이다. 드로이드라이프와 씨넷 등에 따르면 최근 일부 3G폰 사용자들이 버라이즌 대리점에 가입신청을 했지만 거부당했다. 버라이즌은 3G 부호분할다중접속(CDMA) 네트워크를 2019년 말까지만 운용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버라이즌도 언론에 “3G가입을 더이상 받지 않기로 정책을 정했다”고 확인했다. 버라이즌 측은 “사용자들을 4G LTE서비스로 이동시키기 위해 4G망을 쓸수 없는 장비는 더이상 받지 않기로 했다”면서 “사실상 우리가 운용하는 통신망은 완전히 4G망이라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버라이즌에 대한 루머는 몇달 전부터 돌기 시작했다. 6월이나 7월경에 3G서비스 가입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3G폰이요

 | 

다른데

 | 

알아보세요“

 | 

버라이즌

 | 

3G에

 | 

사형선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